[횡성] 통합건강증진사업 전국 우수사례 대회서 장려상
[횡성] 통합건강증진사업 전국 우수사례 대회서 장려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횡성=이현복 기자] 횡성군(군수 한규호)이 18일 서울 AW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전국 우수사례 발표 경진대회에서 장려상을 받았다.

이번 경진대회는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의 우수사례 공유와 콘퍼런스 개최를 통해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사례 공유로 통합건강증진사업의 확산체계를 마련하고자 개최됐다.

횡성군은 ‘T-헬스케어’로 가까이 더 가까이 장애인 맞춤형 통합건강증진사업’이라는 주제로 중증도 장애인 대상 통합 건강증진사업의 새 모델을 제시했으며 취약계층인 장애인의 보건의료 사각지대 해소에 노력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장려상을 받았다.

또한 건강증진사업 추진전략 부문에서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에 이바지한 공로로 보건복지부 장관 포상도 받았다.

민선향 보건소장은 “앞으로도 군민의 건강증진을 위한 지역밀착형 건강증진사업 활성화 도모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