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기획 > 종교기획
[경서비교 지상토론1] (10) 옛것과 새것 중 이룰 약속한 예언은 어떤 것이며 몇 가지가 있는가?
강수경 기자  |  ksk@newscj.com
2017.05.15 08:52:02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종교연합사무실이 진행한 ‘종교경서비교토론회’. (제공: HWPL 종교연합사무실) ⓒ천지일보(뉴스천지)

본지는 앞서 종교인들의 타종교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8대 종교 교리·신앙비교’를 연재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 천지일보가 창간 7주년을 기념해 만난 종교계 인사들의 조언을 바탕으로 진행한 것이다. 기획 연재 후 각 종교의 교리에 대한 궁금증 해소를 요구하는 독자들의 목소리가 높았다.
이에 지난해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종교연합사무실이 진행한 ‘종교경서비교토론회’ 자료를 제공받아 본지에 게재한다. 1·2차에서는 ‘성경(성서)·불경’ 비교가 이뤄졌고, 3차에서는 범위를 확대해 ‘성경·불경·힌두경전·민족경전’이 비교됐다.

질문은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인구(23억)가 믿고 있는 기독교의 경서 성경을 기준으로 했다. 성경은 66권 전반에서, 불경은 불경 중에서 가장 영적으로 깊이 있다는 법화경에서 답을 제시했다. 불경은 종교학자 민희식 교수와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 문을식 교수가, 성경은 진만기·이세영 HWPL 수석 경서위원이 답변했다. 성경은 두 경서위원의 답변이 같아 한 가지만 게재했으며 불경은 두 교수의 답변에 다소 차이가 있어 모두 게재했다.

* 답변은 개인의 견해로 종단의 입장과는 다를 수 있고, 본지의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밝힙니다.

   
▲  ⓒ천지일보(뉴스천지)

10. 옛것과 새것 중 이룰 약속한 예언은 어떤 것이며 몇 가지가 있는가?

   
 

불경 답변1: △

“시간개념이 방대해 옛것과 새것을 논하기는 어려워”

법화경 제7권 28 보현보살권발품, 법화경 전체 28품 중 ‘아뇩다라삼먁삼보리’와 ‘법화칠비’를 통해서 관련된 내용을 찾아 볼 수 있다. 옛것과 새것을 논하기 어렵다. 이는 시간 개념이 매우 방대하고 과거, 현재, 미래의 시제를 명확히 분별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 종교학자 민희식 교수

불경 답변2: △

“법화경에 미래 약속 많지만 옛것 새것 구분은 없어”

법화경에는 옛것과 새것의 구분은 없다. 그러나 ‘수기(授記, 受記)의 불경’이라 할 정도로 많은 미래의 약속을 한다.

“보현이여, 여래가 열반한 뒤 최후 오백세에 어떤 사람이 법화경을 받아 지니고 읽고 외우는 이가 있으면 응당히 이렇게 생각할 것이다. 이 사람은 오래지 않아 도량에 나아가서 마군의 무리를 깨뜨리고 최상의 깨달음을 얻으며, 법륜을 굴리고 법고를 치며, 법의 소라를 불고, 법의 비를 내리며, 마땅히 천식과 인간의 대중 가운데서 사자좌에 앉을 줄로 생각할 것이다(普賢 若如來滅後後五百歲 若有人見受持 讀誦法華經者 應作是念 此人不久當詣道場 破諸魔眾 得阿耨多羅三藐三菩提 轉法輪 擊法鼓 吹法擊螺 雨法雨 當坐 天人大眾中 師子法座上).”

불교에서는 ‘예언’이란 말 대신 ‘수기(授記, 受記)’란 말을 쓴다. 수기(授記)는 문답식 또는 분류적(分類的) 설명(說明)으로 되어 있는 부처의 설법(說法)으로 부처가 그 제자(弟子)에게 미래(未來)의 증과(證果)에 대(對)하여 일일이 미리 지시(指示)한 예언적(豫言的)인 교설(敎說)이다.

다른 한자인 수기(受記)는 부처님으로부터 내생에는 반드시 부처가 될 것이라는 기별을 받는 것이다. 내생(來生)에 부처가 되겠다든가 또는 어떻게 되리라는 것을 미리 기록(記錄)으로 받음을 의미한다.

-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 문을식 교수

성경 답변: ◯

“옛것 구약, 새것 신약… 때가 되면 다 이뤄진다”

성경에는 역사와 교훈과 예언과 예언이 이루어진 성취의 내용이 기록되어 있다. 그 중 수많은 시대마다 선지자들을 통해 기록하신 약속한 예언은 구원과 하나님 나라 천국을 회복하는 일에 관한 것이다.

그리고 이 구원과 천국의 역사는 배도와 멸망 후에 있어지게 된다. 하나님께서 구약 말라기 선지자를 통해 약속하신 예언대로 초림 때 길 예비사자로 세례요한이 출현하여 받은바 사명을 시작하였으나 자신의 사명을 끝까지 다하지 못하고 배도의 길로 걸어갔다.

그로 말미암아 예루살렘은 뱀 곧 사단 소속인 서기관 바리새인들에게 멸망당하였고 그 가운데 약속대로 구원자인 예수님께서 오셔서 십자가에 피 흘려 죽기까지 구원과 천국에 관한 예언을 이루신 것이다. 하지만 이들이 믿지 않고 받아주지 않음으로 천국은 떠나갈 수밖에 없었고 예수님은 다시 오셔서 구원과 하나님 나라 천국을 완성하실 것을 새롭게 예언하시고 약속하셨다.

주 재림 때 구원과 천국의 역사도 먼저는 배도와 멸망의 사건 이후에 있어지게 된다(살후 2:1~3). 이 모든 일의 사건을 자세히 기록한 것이 신약의 요한계시록이다. 계시록에는 구원과 천국이 이루어지는 순서가 기록되어 있다. 간략하게 설명하자면 예수님으로부터 먼저 택함 받은 일곱 사자가 배도함으로 바다에서 올라온 일곱 머리와 열 뿔 가진 짐승이 그들을 멸망시키게 된다.

이 때 현장에서 이 모든 사건, 배도, 멸망의 일을 본 예수님의 대언자 곧 약속한 목자가 출현하여 일곱 머리와 열 뿔 가진 짐승을 심판하고 영적 새 이스라엘 12지파를 세우고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 쳐서 14만 4000을 시온산에 모으겠다고 약속하셨다.

그 후 14만 4000이 모인 시온산에 예수님과 하나님의 보좌가 함께하여 천국 영생이 완성될 것을 약속하신 것이다. 구약의 약속과 예언이 초림 예수님을 통해 모두 다 성취된 것 같이 신약의 계시록도 때가 되면 이 땅에서 이루어진다.

- HWPL 수석 경서위원 이세영 목사

강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장진해
2017-05-16 11:41:52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재밌고 유익하고 이런 언론이 또 어디
재밌고 유익하고 이런 언론이 또 어디 없지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비주얼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