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란, 우월 미모에 반전 스펙 눈길
수란, 우월 미모에 반전 스펙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란, 우월 미모에 반전 이력 눈길 (출처: 수란 인스타그램)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가수 수란이 미모와 함께 반전 이력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수란은 지난해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독특한 이름의 뜻을 묻는 질문에 “실제 본명”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이어 음악을 시작하게 된 이유에 대해 “수학을 잘 해서 공대에 갔는데 동아리 활동을 하다가 바람이 났다. 재즈 라이브 클럽에서 노래하게 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28일 오전 7시 수란의 신곡 ‘오늘 취하면’은 멜론차트 1위에 랭크됐다. 이밖에도 지니뮤직 소리바다 네이버뮤직 벅스 올레뮤직에서 1위에 올라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