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개구부 수습·수색 작업
세월호 개구부 수습·수색 작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목포=김빛이나 기자] 세월호 선내 수습작업 나흘째인 21일 오전 세월호에 이미 열려있는 공간(개구부)를 통해 수습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세월호 현장수습본부에 따르면, 선체정리업체인 코리아쌀베지 등 세월호 수습팀은 진출입로 확보를 위해 비계(가설 사다리) 설치와 지장물 제거 등의 작업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제공: 해양수산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