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과학관 육성 실적평가 우수기관 선정
부산시, 과학관 육성 실적평가 우수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산시청.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부산=김영일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미래부)가 주관한 2016년도 과학관 육성 실적평가에서 부산시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20일 부산시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미래부의 ‘과학관법’ 제4조에 의거 16개 시도 및 해양수산부, 농림진흥청, 기상청 3개 기관 평가대상 중 우수 3개 시도를 선정해 향후 시도별 과학관 지원사업에 반영하기 위해 시행됐다고 밝혔다.

이번 시도별 평가에서는 국립과학관을 제외한 각 시도별 소재 과학관 및 지자체 운영 과학 사업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부산시의 경우는 과학기술협의회 시행 시 자체 과학 대중화 사업 및 부산시 소재 6개 과학관(국립수산과학관, 과학교육원, 어린이회관, 과학체험관, 유아 교육진흥원, LG 사이언스) 주관 사업이 이에 해당된다.

과학관 실적평가는 전시연구분야, 교육행사분야, 운영관리 및 특성화 분야 등 3개 분야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실시하며 제3차 과학관육성 기본계획(2014~2018)을 차질없이 이행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미래부 주관으로 시행됐다.

이번 평가항목 중 전시연구분야는 시 자체 구축 협력망을 활용한 지역 내 과학관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프로그램 공유 및 과학 해설사 공동 활용 등의 성과를 이뤄냈다는 평가다.

교육행사분야 평가에서는 West science festival 등 시 자체 주관 과학관별 특색에 맞는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운영관리 및 특성화 분야 평가에서는 시가 중심이 돼 과학축전 및 과학문화 행사를 추진하는 등 지역과학문화 활성화 노력이 돋보여 타 시도의 모범사례로 보인다는 평가를 받았다.

부산시는 2005년부터 과학 대중화 및 과학문화 활성화 사업을 시행하면서 지자체 산하 과학관 간 협력 및 교류를 끌어내 인적 물적 인프라를 함께 공유한 점이 과학문화 활성화의 원동력이 된 것으로 분석했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과학문화를 활성화하기 위해 부산시 소재 과학관 간 종합적인 협력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라며 “국립부산과학관 등 관계기관과의 상호 협력으로 앞으로도 과학문화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