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결산검사위원회, 현장방문 검사
천안시의회 결산검사위원회, 현장방문 검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천안시의회 결산검사위원들이 지난 17일 천안시 행복콜센터를 방문해 브리핑을 경청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의회)

“현장방문 통해 개선방안 도출”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의회(의장 전종한) 결산검사위원회가 예산 집행현장을 추가 방문해 결산검사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김행금 결산검사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해 박동명(전 서울시의회 전문위원)·안봉훈(세무사)·최완길(공인회계사)·송승환(한국공공정책학회 전문연구위원) 등 위원들은 지난 17일 삼안·보성여객과 천안시행복콜센터 등 관내 교통기관을 방문했다.

현장에서 위원들은 교통기관의 보조금 지급실태와 예산집행 상황을 점검하고 세입·세출 현황을 파악했다.

김행금 위원장은 “추가 현장방문을 통해 천안시의 지도·감독 내용을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도출할 수 있었다”며 “결산검사가 더 정확하고 올바로 정착될 수 있도록 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시의회는 결산검사의 민주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결산검사위원을 전국적으로 공개 모집했다. 결산검사는 오는 22일까지 일반·특별회계, 기금 등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