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자매> 합류, 미스코리아 출신 김해인 “시청자 시선 사로잡겠다”
<세 자매> 합류, 미스코리아 출신 김해인 “시청자 시선 사로잡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해인 (사진제공: 루트엔터테인먼트)

[뉴스천지=지유림 기자] 인기리에 종영된 KBS 드라마 <추노>에서 단 2회 출연에도 많은 관심을 얻은 바 있는 미스코리아 출신 탤런트 김해인이 SBS 새 일일극 <세 자매>에 캐스팅됐다.

김해인이 출연하는 SBS 새 일일드라마 <세자매(극본 최윤정/ 연출 윤류해, 손재성)>는 윗세대 세 자매와 젊은 세대 세 자매의 감동적이고도 쾌활한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극 중 김해인은 젊은 세대 세 자매 중 셋째 딸 김은주(조안 분)의 절친한 친구 경아 역을 맡아 발랄한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으로 “재밌는 에피소드와 독특한 캐릭터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각오를 내비치기도 했다.

한편 김해인은 드라마 <추노>에서 월악산 짝귀(안길강 분)가 꾸린 노비마을에 거주하는 여성 도망노비 역을 맡아 왕손이(김지석 분)의 마음을 흔들어 놓는 ‘절구녀’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