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안철수 “민주당, 재벌 장학생 많아 재벌개혁 못 할 것”
이민환 기자  |  swordstone@newscj.com
2017.03.21 20:51:16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국민의당의 대선주자인 안철수 전 대표가 21일 광주 북구 우산동 국민의당 광주북구갑 지역위원회 사무실에서 당원간담회를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난 재벌에 받은 것 없어 개혁 겁나지 않아”
“공학적 연대에 반대… 국민에 의한 연대”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국민의당 대선주자 안철수 전 상임공동대표가 21일 재벌개혁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은 재벌개혁을 못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안 전 대표는 광주 광산구갑을 당원간담회에서 “내가 잘 안다. (민주당에는) 장학생이 많다”며 이같이 말했다. 민주당은 소속 의원 중 재벌에 특혜를 받은 사람이 많아 재벌개혁에 적극적으로 나서기 어렵다는 것. 

그는 “저는 (재벌개혁에) 겁나는 것이 없다”며 “재벌에 뭐 받은 것도 없다”고 강조했다.

안 전 대표는 “저는 분명히 개혁할 수 있다. 그런데 저는 재벌이 미워서 그런 것이 아니다”라며 “재벌이 정말로 국가 경제에 봉헌하기 위해서는 잘못된 것을 바로잡아야 된다는 신념 때문에 그러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전날 진행된 국민의당 대선주자 토론회의 시청률이 민주당 대선주자 토론회보다 시청률이 높은 것을 ‘민심’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또 안 전 대표는 최근 당 안팎에서 제기되는 연대와 관련해 “저는 정치인만을 위한 무원칙 연대, 특정인을 반대하는 공학적인 연대에 반대한다”며 “스스로를 믿지 못하면서 국민께 믿어달라고 하겠느냐. 지금 나라를 이끄는 것도, 정치를 이끄는 것도 국민이다. 국민에 의한 연대만이 승리”라고 설명했다.

그는 결국 대선 구도는 국민의당과 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와의 대결이 될 것이라며 “안철수와 문재인의 대결이 되면 국민이 누가 더 좋은 정권교체인지, 누가 더 개혁적인지 판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또 4차 산업혁명을 통해 앞으로 20년간 먹고 살 미래의 먹을거리를 만들겠다”고 했다.

이민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4)
hdeejirerr
2017-03-22 10:13:48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씁쓸하네~~
씁쓸하네~~
두리
2017-03-21 23:38:07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권력 옆에는 재벌도 가까이 할 건데
권력 옆에는 재벌도 가까이 할 건데 멀리 하기 쉽지 않을텐데......
정영우
2017-03-21 23:32:59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4차 산업혁명을 통해 앞으로 20년간
4차 산업혁명을 통해 앞으로 20년간 먹고 살 미래의 먹을거리를 만들겠다~~헐~대박인데 .....
고바우
2017-03-21 22:13:3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어떤 재벌이던 돈 맛을 본 사람들은
어떤 재벌이던 돈 맛을 본 사람들은 권력을 탐하더라고요. 고기도 먹어 본 넘이 먹는다는 말이지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4)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비주얼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