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가스설비 안전성 확보를 위한 안전회의 개최
가스공사, 가스설비 안전성 확보를 위한 안전회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스공사가 20일 전사 안전 담당 부서장들과 함께 안전회의를 하고 있다. (제공: 한국가스공사)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가스공사가 20일 본사에서 안전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안전회의에서는 가스사고 및 재해 방지 대책과 사고 경향성 분석을 통한 재해 관리 방안, 사고 사례 공유, 기타 관련 제언사항 등에 관한 토의가 이뤄졌다.

김영두 가스공사 기술부사장은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을 위한 가스설비 안전 관리 수준 향상을 위해 참가자들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며 “가스공사는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가스설비 안전에 대한 국민 신뢰도 향상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국정과제 중 하나인 ‘에너지공급 시설의 안전관리 강화’에 부응하고자 에너지시설 특별점검, 국가기반시설 점검 및 내진 성능 점검 등을 자체 또는 민관합동으로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