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경제 > 유통
롯데제과, 캐릭터 마케팅효과 ‘톡톡’
이승연 기자  |  ncjlsy@newscj.com
2017.03.21 17:25:29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2017 롯데제과 캐릭터 제품 모음. (제공: 롯데제과)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롯데제과가 애니메이션, 게임 등 인기 캐릭터를 활용한 캐릭터 마케팅 제품이 인기몰이 중이다. 

롯데제과는 빵, 껌, 파이 등 다양한 자사 제품에 애니메이션, 게임, 웹툰 등의 인기 캐릭터를 활용하고 있다. 빵 제품에 포켓몬스터와 원피스 캐릭터를 사용했고 빙과류에 원피스 캐릭터를 사용했다. 또 껌에는 포켓몬스터, 소피 루비, 마인크래프트의 캐릭터인 양띵과 악어, 팜온더로드 제품에 스누피, 갸또에 무민 등 8종의 캐릭터를 다양한 제품에 사용하고 있다. 지난 밸런타인데이와 화이트데이 기획제품에도 인기 캐릭터를 디자인하는 등 캐릭터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캐릭터 마케팅을 통해 지난해 11월에 출시한 포켓몬빵이 출시 3개월 만에 200만 봉지 판매를 돌파했고 밸런타인데이 초콜릿(1~2월) 매출이 지난해보다 10% 이상 신장하는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캐릭터를 활용한 판촉물을 만들어 제품 포장 속에 넣는 등 활용도도 높이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포켓몬스터와 원피스를 활용한 빵 제품 안에는 띠부띠부씰(뗐다 붙였다 할 수 있는 스티커)이 들어있고 껌 제품에는 포켓몬스터와 소피 루비의 판박이 스티커가 들어있어 캐릭터 수집 마니아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롯데제과는 계속해 빵을 비롯, 껌, 초콜릿, 아이스크림 등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

이승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시연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