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원라인’ 임시완, 천부적인 사기꾼 ‘민 대리’
[포토] ‘원라인’ 임시완, 천부적인 사기꾼 ‘민 대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20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원라인’의 언론배급시사회 겸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배우 임시완이 포토타임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진구, 박병은, 임시완, 김선영, 이동휘와 양경모 감독이 참석했다.

원라인은 연기 변신을 선보인 주연부터 실력파 조연들까지 배우들의 색깔 있고 탄탄한 연기로 2005년 대한민국에 성행했던 ‘작업대출’의 세계를 실감 나는 보여준다. 배우 임시완(민재 역) 캐스팅에 대해 양경모 감독은 “임시완 배우는 미생을 보고 배우의 재능을 느껴 만나고 싶었다”며 “대화해보니 굉장히 강인하고 예리한 부분과 이면의 부드럽고 섬세한 부분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영화 초반의 미생의 장그래 같은 모습부터 전혀 다른 모습으로 변화하는 모습을 보여 주는 게 포인트였다”고 말했다.

평범한 대학생 민재(임시완 분)가 ‘작업대출’에 발을 들여놓으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그린 영화 원라인은 29일 개봉.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