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라 변호사 돌연 사망, 사인은 과로사?… “며칠 전까지 혈색 좋은 얼굴이었는데”
정유라 변호사 돌연 사망, 사인은 과로사?… “며칠 전까지 혈색 좋은 얼굴이었는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유라 변호사 돌연 사망, 사인은 과로사?… “며칠 전까지 혈색 좋은 얼굴이었는데” (출처: YTN)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최순실씨 딸 정유라씨의 덴마크 현지 변호를 맡은 피터 마틴 블링켄베르 변호사가 돌연사했다.

18일(현지시간) 덴마크 현지 매체인 보르센에 따르면 정유라씨의 변호사인 블링켄베르 변호사가 17일 오후 자택에서 갑자기 사망했다. 사인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지만 과로사나 심장마비일 가능성이 있다고 전해진다.

특히 최근 방송된 YTN 뉴스 보도에서 피터 마틴 블링켄베르 변호사는 정유라의 송환 거부 소송을 언급하며 혈색 좋은 얼굴로 정유라를 변호하고 있어 충격은 더욱 커지고 있다.

피터 마틴 블링켄베르 변호사는 경제 사건 전문 검사 출신으로, 덴마크 수도 코페하겐에서 변호사로 활동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쏘리 2017-03-21 08:28:57
설마? 김정남 꼴은 아니겠지 ??

진수 2017-03-20 23:55:44
저런 안됐네 정유라한테 넘~ 신경 쓰셨나~~

이상순 2017-03-20 22:42:22
어째 저런 일이 얼굴 팽팽하고 혈색도 좋구만~~

방미영 2017-03-20 20:57:05
돌연사는 아닌듯ㅠ 이건 분명 악당을 물리치는 하늘의 뜻이 담기지 않았나 싶네...

준표브라덜2 2017-03-20 16:38:15
웬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