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의 여인 서미경 누구?… ‘미스롯데’ 출신에 수천억원 재산 보유
신격호의 여인 서미경 누구?… ‘미스롯데’ 출신에 수천억원 재산 보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에 있는 서미경(58)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 총수 일가 첫 정식 재판에 출석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신격호 롯데그룹 창업주이자 총괄회장의 세 번째 여인 서미경(57)씨가 20일 법원에 출두한 가운데 그에 대한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977년 제1회 미스롯데 출신인 서미경씨는 1970년대 당시 ‘청춘 불시착’ ‘혼혈아 쥬리’ ‘김두한’ 시리즈, ‘여수 407호’ 등 다양한 영화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모았다.

특히 서미경은 신격호 회장과 40세 나이 차를 극복하고 사실혼 관계를 맺어 화제를 모았다. 이후 서미경은 연예계를 은퇴했다. 이들 사이에는 자녀 신유미(33) 현 롯데호텔 고문이 있다.

그러나 서미경씨가 이날 롯데그룹 오너일가에 대한 재판에 출석하면서 36년 만에 처음으로 공식적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신 총괄회장이 신유미의 몫을 챙겨주는 과정에서 탈법 혐의가 불거졌기 때문이다.

또한 서미경씨는 신격호 총괄회장으로부터 증여받거나 매입해 보유한 부동산이 지난해 공시가격 기준으로 1800억원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