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가부, 임신·출산기 부모교육 프로그램 개발
여가부, 임신·출산기 부모교육 프로그램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민아 기자] 여성가족부(여가부)는 생애주기별 맞춤형 부모교육 강화를 위해 ‘임신·출산기 부모교육 프로그램’ 개발을 완료하고, 전국 산부인과와 산후조리원 등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보급한다고 20일 밝혔다.

프로그램 개발은 여가부와 대한산부인과의사회가 협력해 이뤄졌으며, 임신·출산기 필요한 준비와 출산 전후 나타나는 심리적 문제 극복방법, 정부 지원정책 등을 담았다. 프로그램은 ▲좋은 부모되기 준비 함께하는 건강한 임신과 출산 출산 전후 나타나는 심리적 문제 함께 해결하기로 구성됐으며, 특히 임신·출산기 겪을 수 있는 어려움을 부부가 함께 해소해 나가도록 유도한 것이 특징이다.

프로그램 자료는 전국 각 산부인과, 산후조리원에 배포되며, 여가부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서도 파일형태로 내려 받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대한산부인과의사회와 협력해 회원메일, 학회, 세미나 등을 통해 프로그램 활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강은희 장관은 21일 오후 경기도 안양시 봄빛병원에서 이번 개발 프로그램을 활용해 실시되는 임신․출산기 부모교육 현장에 참여해 산모들과 소통한다. 교육은 서동기 봄빛병원 산부인과 과장이 진행하며, 프로그램 개발에 참여한 대한산부인과의사회 관계자들도 함께 참여한다.

강 장관은 이날 산모들로부터 참여 소감을 듣고, 부모교육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할 예정이다. 여가부는 부모교육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 이번 프로그램을 기반한 임신·출산기 부모교육을 확대하고, 올해 지속적으로 가족유형별·생애주기별 부모교육 매뉴얼(안내지침)과 콘텐츠(내용) 개발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