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한교연·한장총’ 개신교 보수 연합기구들 대선 앞두고 한자리
‘한기총·한교연·한장총’ 개신교 보수 연합기구들 대선 앞두고 한자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기독교 대선정책 1차 포럼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오는 5월 9일 대선을 앞두고 한국교회 보수진영 연합기구들이 대선정책을 제안하는 포럼을 연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이영훈 목사), 한국교회연합(한교연, 대표회장 정서영 목사), 한국장로교총연합회(한장총, 대표회장 채영남 목사)가 오는 27일 ‘한국기독교 대선정책 1차 포럼’를 진행한다. ‘한국교회가 함께할 대선정책 무엇인가’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포럼은 한국교회 보수진영의 목소리가 대변될 것으로 예상된다.

포럼 발제자로는 에스더기도운동 대표 이용희 교수와 서울신학대학교 박명수 교수가 나서며 ‘동성애 차별금지법에 관한 한국교회의 입장과 근대역사문화 지원 및 역사바로세우기에 대한 한국교회의 입장’을 주제로 발표한다.

이날 포럼을 통해 개신교 보수진영의 대선정책이 정리되면 세 연합기구는 각 당 대선후보들에게 서면으로 포럼내용을 전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