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국제 >
말레이 언론 “김정남 암살 용의자 2명 더 있다”
백지원 기자  |  jour234@newscj.com
2017.03.18 11:14:22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김정남을 암살하는데 직접 가담한 베트남 여성 도안 티 흐엉(왼쪽 두번째)이 지난 1일 방탄조끼를 입은 채 경찰의 삼엄한 경호를 받으며 세팡 법원을 나서고 있다. 흐엉은 공범 말레이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와 함께 이날 정식 기소됐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백지원 기자]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 암살에 가담한 용의자가 추가로 있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말레이시아 언론인 뉴스트레이츠타임스(NST)는 18일 전문가들과 함께 범행 현장 CCTV를 정밀 분석한 결과 남성 두 명이 추가로 암살에 가담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현재까지 암살 가담자로 알려진 북한 국적자는 총 8명이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오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국제공항 2청사에서 항공권을 발권하기 위해 키오스크로 향하는 김정남의 모습을 뒤에서 바라보는 한 남성의 모습이 CCTV에 포착됐다.

그 직후 김정남은 맹독성 화학물질인 VX 신경작용제 공격을 받았고, 이후 김정남을 공격한 여성 피의자들이 자리를 떠나면서 이 남성에게 손을 들어보이는 모습이 찍혔다. 전문가들은 이 제스처가 ‘임무 완료’ 의미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또 피습 이후 김정남이 공항 내 치료소로 옮겨지는 과정에서 또 다른 남성이 5∼6m 정도 거리에서 이를 주시하다가 치료소까지 김정남을 미행하는 장면도 CCTV에 잡혔다. 이 남성은 김정남이 치료소로 들어간 이후에도 안을 들여다보거나 계속 주변에 대기하며 상황을 지켜봤다.

할릿 아부 바카르 말레이시아 경찰청장은 추가 용의자의 존재 가능성에 대해 “가능성을 두고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백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3)
smarteco
2017-03-19 09:45:13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아주 철저하게 움직였구먼
아주 철저하게 움직였구먼
정호
2017-03-19 00:15:07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그렇겠지 죽음을 확인 작업하는자들도
그렇겠지 죽음을 확인 작업하는자들도 있었겠지....
구인회
2017-03-18 19:46:19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나쁜식히들. 감히 사람을 금지화학품으
나쁜식히들. 감히 사람을 금지화학품으로 독살을 하다니 독한 넘들이네. 그렇지 용의자가 많을수록 진범은 다 선명히 드러날 것이다.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3)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