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희·홍상수, 신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 실화인가… 불륜설 정면 돌파?
김민희·홍상수, 신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 실화인가… 불륜설 정면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민희·홍상수, 신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 실화인가… 불륜설 정면 돌파? (출처: ‘밤의 해변에서 혼자’)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김민희가 주연을 맡아 화제가 된 홍상수 감독의 신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화제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여배우가 유부남과의 관계로 인해 괴로워하는 이야기를 다뤘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두 사람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두 사람의 불륜설이 불거진 이후 첫 작품이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한편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에 초청을 받게 됐다. 김민희는 오는 2월 열리는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 홍상수 감독과 동반 참석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경은 2017-02-10 22:25:17
아주 이제는 대놓고 지랄들을 하는구만.영화라는 명목으로 자신들의 불륜을 무슨 예술인양 웃기고 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