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 민속씨름단 창단… 설날 장사 씨름대회 출전
[영암] 민속씨름단 창단… 설날 장사 씨름대회 출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암군 민속씨름단이 1일 활성산에서 일출을 보며 전동평 군수와 함께 새해 희망찬 출발을 다짐하고 있다. (제공: 영암군)

지역 브랜드와 농산물 홍보 효과 기대

[천지일보 영암=김미정 기자] 전남 영암군(군수 전동평)이 민속씨름단을 창단하고 설날 장사 씨름대회에 출전해 새해 첫 장사 타이틀에 도전한다.

12일 영암군에 따르면 새롭게 창단하는 민속씨름단은 황인섭 단장(부군수)과 김기태 감독을 필두로 13명의 국내 정상급 선수들을 포함 15명의 선수단으로 구성됐다.

선수단은 ▲백두급에 윤정수(천하장사 1회, 백두장사 11회), 이슬기(천하장사 2회, 백두장사 3회), 윤성희(백두장사 1회), 정창조(천하장사 1회) ▲한라급에 박병훈(한라장사 1회), 최성환(한라장사 2회), 이성철, 오창록 ▲금강급에 최정만(금강장사 4회), 김명기, 이민호 ▲태백급에 김현수, 박성민 선수로 구성됐다.

▲ 영암군 민속씨름단이 설날 장사 씨름대회에 출전해 새해 첫 장사 타이틀에 도전한다. (제공: 영암군)

영암군 민속씨름단은 오는 24일부터 29일까지 충남 예산군에서 열리는 설날 장사 씨름대회에 출전해 새해 첫 장사 타이틀에 도전한다.

출전을 앞둔 선수단은 지난해 말부터 월출산 산성재 산악 훈련 등 2차에 걸쳐 동계훈련을 마치고 정유년 새해 첫날에는 영암 활성산에서 일출을 보며 창단 첫해를 맞는 영암군 민속씨름단의 앞길에 희망찬 출발을 다짐했다.

영암군 전동평 군수는 “영암군 민속씨름단 창단은 우리 고유의 민속경기인 씨름을 보존하고 육성함은 물론 영암군의 브랜드 가치를 높여 지역 농·특산물 홍보를 위한 선택”이라며 “선수들이 운동에 전념해 좋은 성적을 거두고 군의 명예를 높이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암군은 오는 13일 영암군청 왕인실에서 전동평 군수를 비롯해 박영배 군의회 의장, 전남도청 김갑섭 행정부지사, 통합씨름협회 김경수 상임부회장, 이봉걸 대전통합씨름협회 회장, 이만기 인하대학교 교수, 이태현 용인대학교 교수 등 씨름계 주요 인사들을 포함한 6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창단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