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류수영 결혼 후 서울 방배동서 신접살림?… ‘관심집중’
박하선·류수영 결혼 후 서울 방배동서 신접살림?… ‘관심집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하선·류수영 결혼 후 서울 방배동서 신접살림?… ‘관심집중’ (사진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박하선과 류수영이 오는 22일 결혼식을 올리는 가운데 신접살림에 대해서도 관심을 모은다.

박하선과 류수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필 편지로 결혼 소식을 알렸다. 박하선과 류수영은 2013년 드라마 ‘투윅스’에서 극 중 이준기와 삼각관계를 이루며 호흡을 맞췄다.

한 매체는 “두 사람이 결혼 후 서울 방배동에서 신접살림을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류수영은 2015년 방배동에 아파트를 매입한 사실이 전해지며, 당시 박하선과 결혼이 임박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쏟아진 바 있다.

22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 뒤 박하선과 류수영은 신혼여행 없이 곧바로 촬영에 임할 예정이다. 류수영은 KBS2 ‘아버지가 이상해’에 출연하며 박하선은 영화 ‘청년 경찰’ 촬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