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소녀상에 뿔난 日 “주한 일본대사 귀국 조치… 통화스와프 협상 중단”
부산소녀상에 뿔난 日 “주한 일본대사 귀국 조치… 통화스와프 협상 중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부산 동구 초량동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에서 시민단체가 위안부 수요집회 25주년 기자회견을 마친 뒤 일본 아베 총리가 소녀상에 무릎 꿇고 사죄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일본 정부는 6일 부산의 일본영사관 앞 위안부 소녀상 설치에 항의하는 뜻으로 주한 일본대사와 부산총영사를 일시 귀국시키기로 했다. 또한 양국간 진행 중인 한일 통화스와프 협상을 중단하고 한일 고위급 경제협의도 연기하겠다고 통보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한국 시민 단체가 부산영사관 앞에 소녀상을 설치한 것은 한일관계에 바람직하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다.

스가 장관은 “한국 정부에 소녀상 문제에 대해 적절한 대응을 하도록 강하게 요구했지만 현 시점에서 사태가 개선되지 않았다”며 이 같은 조치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재작년 한일간 합의에서 위안부 문제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으로 해결됐다고 확인했다”며 “’영사관계에 관한 빈 협약’에 규정한 영사기관의 위엄을 침해하는 소녀상 설치는 매우 유감”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이날 스기야마 신스케 외무성 사무차관이 워싱턴에서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에게 소녀상 설치에 대해 강하게 항의하고 조기 철거를 요구했다고 전했다.

스가 장관은 “한국측은 소녀상 문제를 포함해 위안부 합의를 착실하게 이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정부는 양국간 어려운 문제가 있더라도 양국 정부간 신뢰관계를 바탕으로 한일관계를 지속 발전시켜 나가야 할 것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하고자 한다”며 유감의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두성이 2017-01-08 23:41:14
일본 아베 총리가 소녀상에 무릎 꿇고 사죄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는 것이 오죽하면 이렇게 라도 하고 있을까??

성호 2017-01-08 23:33:18
진심한 사과를 하는 것이 진실한 마음이 보여 지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