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스팸 모델로 이서진 선정
CJ제일제당, 스팸 모델로 이서진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CJ제일제당이 이서진을 ‘스팸’ 제품의 모델로 선정하고 ‘삼시세끼’의 실제 장면을 활용해 스팸 선물세트의 광고를 제작했다.

이번 광고는 ‘서진리(Lee)가 알려주는 진리의 선물’이라는 콘셉트를 통해 스팸 선물세트가 명절 선물의 진리라는 점을 강조했다.

광고는 다양한 경로를 통해 공개된다. 최근 소비자가 TV보다는 SNS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광고를 접하는 기회가 많다는 점에 착안해 온라인 경로에 집중했다. CJ제일제당은 지난달 말 자사 페이스북 페이지와 유튜브 페이지는 물론 주요 포털 및 각종 동영상 사이트의 SMR광고(동영상 재생 전에 노출되는 광고) 등을 통해 광고를 공개했다. 추후 네이버 홈페이지와 전국 CGV 상영관에도 광고를 선보이는 등 광고 노출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CJ제일제당 스팸 마케팅 담당 양성규 브랜드 매니저는 “합리적인 가격에 프리미엄 인식이 더해진 스팸과 이서진의 친숙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서로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 모델로 선정했다”며 “앞으로 이서진을 앞세운 광고와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 매출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CJ제일제당 스팸 모델로 선정된 배우 이서진. (제공: CJ제일제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