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해산물 부페에 가면 1년 365일 해산물 축제
인천 해산물 부페에 가면 1년 365일 해산물 축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게, 대하는 물론 고급 스테이크 요리까지 무한리필로 즐기는 해산물 뷔페 씨푸드파크
저렴한 가격에 다양한 메뉴를 즐길 수 있는 '씨푸드파크'


해산물뷔페의 인기가 치솟고 있다. 해산물뷔페는 패밀리레스토랑처럼 세련된 분위기에서 몸에 좋은 해산물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어 20~30대 젊은 층으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해산물뷔페는 저렴한 가격에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다는 점에서 직장인들은 물론 대학생, 주부 등 다양한 계층의 사람들이 즐겨 애용하는 메뉴다. 특히 소비자들은 해산물뷔페에서 건강에 좋은 해산물을 섭취할 수 있다는 인식을 갖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와 함께 고가의 해산물인 대게ㆍ대하는 물론 고급 스테이크까지 무한리필로 즐길 수 있는 인천 명소가 등장해 인천지역 시민들을 즐겁게 하고 있다. 서구 원당지구에 오픈한 ‘씨푸드파크’가 그 주인공이다.

'씨푸드파크’(www.seafoodpark.co.kr )는 50여 가지의 신선한 메뉴들로 구성되어 있는데 주방장이 직접 고른 대게는 살이 꽉 차 껍질을 자르면 두툼한 속살이 그대로 드러난다. 또한 해산물을 한식, 일식, 중식 등 고객들의 입맛과 취향에 맞는 다양한 요리로 선보인다. 스시, 롤, 스테이크, 스프, 디저트, 스페셜 코너, 과일, 에피타이져, 스팀&그릴, 탕수육, 피자 등 다양한 메뉴들로 구성돼 골라먹는 재미가 있다.

보통의 해물 부페가 대하나 대게에 대해서 추가 금액을 받곤 하는 것에 비해서 ‘씨푸드파크’는 일체의 추가 비용없이 신선한 해산물을 즐길 수 있다. 물론 대게나 대하도 마찬가지다. 게다가 고급 스테이크도 무한 리필로 즐길 수 있어 고객들은 주머니 사정에 연연하지 않고 맘껏 먹을 수 있다.

‘씨푸드 파크’는 점심 시간대에는 1만 2900원이라는 놀라운 가격으로 즐길 수 있으며. 저녁이나 주말 시간은 1만 8900원에 여유있게 싱싱한 해산물을 즐길 수 있다.

인천에 거주하고 있는 이남금씨는 “씨푸드파크는 평소 점심으로 먹기에도 부담스럽지 않지만 친구모임이나 가족모임의 장소로 이용하기에 적합하다”면서 “깔끔한 맛과 편안한 분위기를 갖춰 앞으로도 자주 애용하게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예약 문의: 032-566-8851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