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 시] 봉황아리랑 - 정미애(지원)
[천지 시] 봉황아리랑 - 정미애(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황아리랑

정미애(지원)

 

천개의 달이 뜨고
그 천개의 달들이
천개의 우물 물 비출 때
멀리서 은은히 울려 퍼지는 
거문고 소리
오동나무에 깃들어
낱알 좇지 않던 봉황
천길 날고자
큰 날갯짓 하자
천개의 우물물에 비친
천개의 황금 달빛을 흔드네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오
아리랑 아리랑 태평성대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오
아리랑 아리랑 대한민국
 

 

-약력-

대한제국120주년 준비위원장
명성태황후 추모예술제 조직위원장
예술의전당 후원회 목련회원
코스모스문학 시부문 신인상 수상
시공사 ‘정미애의 복을 부르는 생활법’
랜덤하우스중앙 ‘노블리스 세일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