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 식탁위] 우크라이나 ‘보르쉬’
[지구촌 식탁위] 우크라이나 ‘보르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크라이나 ‘보르쉬’ (제공: 세계음식문화연구원)ⓒ천지일보(뉴스천지)


◆음식문화

우크라이나에는 술이 풍부하며 특히 보드카를 즐겨 마신다. 서유럽 사람들은 우크라이나를 러시아의 한 부분으로 인식하고 있지만 보르쉬(빨간 순무가 든 러시아 스프), 그림을 그린 계란, 유명한 카삭 노래와 춤을 추는 전통은 우크라이나에서 기원했다.

◆음식문화 특징

우크라이나는 곡물과 감자, 배추, 콩, 버섯 같은 채소가 주요산물로 우크라이나 음식은 채식이 주를 이루며 고기는 대부분 삶거나 볶아서 먹는다. 디저트는 체리나 자두가 꿀과 함께 먹는다. 라레니키는 작은 만두와 같은 것으로 우크라이나에서 인기있는 스낵이고 돼지 비계인 살로는 신성한 음식으로 취급되어진다.

살로의 전통은 1세기가 넘으며, 프랑스인이 와인에 매혹된 것처럼 우크라이나인도 살로에 매혹돼 있다. 우크라이나에서 유래한 스프인 보르쉬는 우크라이나에서 전국적으로 즐겨지며 소고기와 야채 TM프는 전통적으로 크림과 같이 먹는다.

최근의 우크라이나 음식은 유럽식 음식과 많이 동화되고 대부분의 고급 레스토랑은 유럽스타일의 음식을 판매하는 경향이 있어 전통적인 음식을 맛보기가 쉽지 않으며 우크라이나 음식을 제대로 맛보려면 현재인 가정을 방문해야 한다.

◆재료

오일(식물성)3TS, 양파 잘게 썬 것 2C, 마늘 2쪽(다지기), 샐러리 잘게 썬 것 2C, 당근 잘게 썬 것 2C, 빨간 양배추 잘게 썬 것 4C, 사탕무(beet,순무) 동전만한 크기로 썬 것 8C, 육수8C, 토마토스프 24ml, 신선한 딜, 소금, 후추, 사우어 크림

만드는 법

1. 냄비에 오일을 넣고 중불로 데운다. 양파, 샐러리, 마늘, 당근, 양배추를 넣고 저어가면서 10분간 볶는다.

2. 야채가 반투명해지면 무를 넣고 5분간 저으면서 볶는다.

3.육수와 토마토 스프, 돼지고기, 딜을 넣고 골고루 잘 섞이도록 저어주고 끓인다. 끓기 시작하면 불을 줄이고 야채가 부드러워지고 돼지고기가 뼈에서 분리되도록 2시간 동안 졸인다.

4. 냄비의 뚜껑을 덮고 보르시치를 냉장고에서 넣어서 차게 한다. 차가워지면 페이퍼 타월을 사용해 기름을 걷어낸다. 고기는 뼈에서 분리하여 넣고 뼈는 꺼낸다.

5. 따뜻하게 데워서 내고 사워크림을 곁들인다.

 

·사진=양향자 ㈔세계음식문화연구원 이사장

현) 사단법인 세계음식문화연구원 이사장
현) 사단법인 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 회장
현) 양향자 푸드 & 코디아카데미 원장
현) 파티 설렘 대표이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