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대, 16년째 노인회에 난방용 등유 기부
한성대, 16년째 노인회에 난방용 등유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일 한성경로당에서 조자연 한성대 총무처장(왼쪽에서 두번째)이 정경식 노인회 회장에게 실내등유 1000리터를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성대학교)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한성대학교(총장 이상한)가 ‘사랑의 등유 나눔’을 진행하며 지난 1일 서울 성북구 삼선동 1가 308번지 한성노인회에 난방용 등유 1000리터를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사랑의 등유 나눔’은 지난 2000년부터 16년간 이어져 온 행사다. 주변 이웃들에게 사랑을 전해 추운 연말을 따뜻하게 날 수 있도록 돕자는 취지로 매년 진행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조자연 한성대 총무처장이 노인회를 방문해 지역 주민들의 안부를 물었다. 또한 대학이 지역사회와 유기적 관계를 맺고 사회 공헌을 실현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대화를 나눴다.

정경식(81) 노인회 회장은 “매년 한성대 덕분에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고 있다”며 “언제나 지역 사회를 생각하고 도움을 주는 고마운 학교”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