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수출부진 타개위해 ‘붐업 코리아’ 개최
KOTRA, 수출부진 타개위해 ‘붐업 코리아’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붐업코리아(Boom-Up Korea) 수출상담회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개막식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제공: KOTRA)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KOTRA(사장 김재홍)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붐업코리아(Boom-Up Korea) 수출상담회’가 지난달 30일 일산 킨텍스에서 해외바이어 350여개 사가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KOTRA는 ▲소비재 ▲서비스 ▲소재부품 GP(Global Partnering) ▲IT 등 4개 전략산업별로 나눠 상담관을 구성했다. 상담회 외에도 컨설팅 상담관 등 부대행사를 동시에 개최해 기업 애로해소에도 힘썼다.

행사는 한중 FTA 종합대전, 지사화사업 등 올해 추진된 각종 사업에 참가해 국내기업과 협상 중인 바이어를 중점 유치해 ‘성과결산형’으로 열려 73건, 170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과 162건, 1억 600만 달러 규모의 MOU가 체결됐다.

김재홍 KOTRA 사장은 “수출환경이 그 어느 때보다 좋지 않은 것은 사실이지만 시장에 기회요인 역시 존재한다” 며 “KOTRA의 국내외 모든 자원과 역량을 투입해 1건이라도 더 수출 계약을 이루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와 연계해 미국, 중국 등 7개국 무역관장이 연사로 참가해 트럼프 당선 이후 美 통상정책 변경 등 주요 시장별 수출확대전략을 제시하는 ‘Boom-Up 설명회’도 개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