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잡은 野3당 대표, 탄핵안 발의 긴급회동… 야권 공조 유지되나
손 잡은 野3당 대표, 탄핵안 발의 긴급회동… 야권 공조 유지되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운데),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왼쪽), 정의당 심상정 상임대표(오른쪽) 등 야3당 대표가 1일 오후 국회 귀빈식당 별실에서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발의와 관련한 긴급회동에서 손을 잡고 있다.

이날 민주당, 정의당은 박 대통령 탄핵안 발의 시점을 2일로 정한데 반해, 국민의당 박 위원장은 “탄핵안 가결에는 새누리당 비박(비박근혜)계의 동의가 필요하다며 9일에 발의키로 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