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사회 > 행정자치
영등포구 양평2동 공공복합청사 건립 5일 첫삽 뜬다
박정렬 기자  |  jiroopark@newscj.co.kr
2016.12.01 11:23:18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영등포구 양평2동 공공복합청사 조감도. (제공: 영등포구)

주민센터, 어린이집, 도서관, 강당, 공영주차장 등
177억원 투입 지하3층~지상4층… 2018년 11월 준공
무장애, 에너지절약, 친환경 건축물로 설계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가 오는 5일 오후 3시 현 양평2동 공영주차장 부지(양평동4가 96)에서 양평2동 공공복합청사 건립 기공식을 개최한다.

1975년에 지어져 40년 세월을 보낸 양평2동 주민센터는 낡고 협소할 뿐만 아니라 골목에 위치한 탓에 진입에도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구는 총 177억원의 공사비를 들여 대지 1804.6㎡, 연면적 7029.11㎡의 지하 3층, 지상 4층 규모의 시설을 갖춘 양평2동 공공복합청사 건립 공사를 2018년 11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청사는 실 이용자인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신청사건립추진분과위원회의 자문단회의를 거쳐 어린이집, 작은도서관, 녹지공간 등이 어우러진 공공복합시설로 지어질 예정이다

층별 용도로는 지하 1층~지하 3층에 120여대 주차가 가능한 공영주차장, 기계실, 전기실, 창고 등이 들어선다. 지상에는 ▲1층 구립 어린이집 ▲2층 동 주민센터 ▲3층 체력단련실, 동대본부, 식당 ▲4층 다목적강당, 프로그램실, 작은도서관 등 주민 편의시설로 꾸려질 예정이다.

특히 ‘무(無)장애, 에너지 절약, 친환경’ 건물로 지어진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휠체어 이용이 쉽도록 턱이 없는 완만한 경사로 설치하고, 남녀 별도의 장애인전용 화장실을 만들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불편이 없는 무장애 건축물로 설계한다.

또한 태양열과 지열을 적극 활용하고 고효율 조명과 절수형 기기 등을 통해 에너지 손실도 최소화한다. 그리고 옥상에 녹지공간을 조성하고 친환경 건축자재를 사용해 건물을 지을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을 비롯해 국회의원, 시·구의원, 양평2동 직능단체 회원 및 지역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양평2동 공공복합청사 건립으로 문화공간이 확대돼 주민들에게 양질의 행정서비스와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청사 건립이 차질 없이 이루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비주얼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