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젝스키스 김재덕·은지원 “HOT 토니안이 콘서트에 와줬다”
‘라디오스타’ 젝스키스 김재덕·은지원 “HOT 토니안이 콘서트에 와줬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디오스타’ 젝스키스 김재덕·은지원 “HOT 토니안이 콘서트에 와줬다” (출처: MBC ‘라디오스타’)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젝스키스 멤버 김재덕이 H.O.T.의 토니안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젝스키스(강성훈 은지원 이재진 김재덕 장수원)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재덕은 토니안과 함께 술을 마시며 울었던 사연을 공개했다. 김재덕은 “서로 고마움을 표현하다 보니 감동을 할 때가 있다”며 눈물을 흘린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이를 듣고 있던 은지원은 “토니씨가 콘서트에도 놀러 왔다”며 “사실 H.O.T. 멤버가 젝스키스 콘서트에 놀러 오기 쉽지 않은데 (와 줬다). 그리고 앨범 나오면 SNS에도 올려 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