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해외 쉐프 대상 ‘아름다운 한식교실’ 진행
아시아나항공, 해외 쉐프 대상 ‘아름다운 한식교실’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8~30일 인천국제공항 지원단지 내에 위치한 LSG스카이쉐프 코리아에서 열린 ‘아름다운 한식교실’에서 행사에 참석한 해외 기내식 케이터링 업체 쉐프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아시아나항공)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28~30일 인천국제공항 지원단지 내에 위치한 LSG스카이쉐프 코리아에서 해외 기내식 케이터링 업체 쉐프들을 대상으로 ‘아름다운 한식교실’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매년 취항 중인 주요 도시의 해외 기내식 케이터링 업체 쉐프들을 국내로 초청해 한식 조리 교육과 실습을 통해 한식 세계화에 기여해 왔다.

올해는 ▲미국 뉴욕 ▲중국 난징 ▲프랑스 파리 등 총 10개 지역 18명의 쉐프들을 초청해 행사를 가졌다.

행사에 참석한 해외 쉐프들은 갈비찜, 쇠고기 불고기, 매콤한 닭불고기, 비빔밥 등 주요 한식 요리들의 조리법을 배운 후 실습을 통해 조리 과정을 직접 체험했다. 아울러 전통 한식 시식 및 전통 마켓 투어를 통해 한국 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시아나항공은 2007년부터 해외 기내식 업체 쉐프들을 대상으로 한 ‘아름다운 한식 교실’행사를 매년 실시해오고 있으며, 올해까지 전 세계 40개 기내식 업체, 82명의 해외 쉐프들이 이 교육에 참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