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8 규모 지진 발생한다면’
‘6.8 규모 지진 발생한다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경란 기자] 서울 강동구 상일동 고덕주공 3단지 아파트 재건축 지역에서 19일 오후 진도 6.8 규모의 지진 발생을 가정한 지진 대피 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서울시, 소방, 군, 관계기관 등 47개 기관 3760명이 참여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