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전국 > 광주/전라
아시아 문화콘텐츠 전시회 ‘광주 ACE Fair’ 개막
이미애 기자  |  lme381@newscj.co.kr
2016.09.22 21:28:18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아시아 최대 문화콘텐츠 전시회 ‘광주 ACE Fair’ 개막식에서 22일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광주시) ⓒ천지일보(뉴스천지)

37개국 430여개 업체와 해외바이어 200여명 참가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최첨단 문화콘텐츠 신기술을 선보이는 ‘광주 ACE Fair(Asia Content & Entertainment Fair in Gwangju)’가 22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막을 올렸다.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이번 전시회는 37개국에서 유수의 문화콘텐츠 관련 기업 430개사, 해외 바이어 200여명이 참가해 1900여건의 라이선싱 수출상담을 통해 글로벌 문화콘텐츠 시장 개척에 나선다.

이번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광주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KOTRA,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광주디자인센터가 주관했다.

특히 중국 광저우애니메이션협회, 튀니지 CREATEC(The Tunisian Association of Creative Technologies), 인도 MEAI(Media & Entertainment Association of India) 등 유럽, 이란, 태국 등 해외바이어 200여명과 문화콘텐츠 기업이 협회 공동관 형태로 대거 참석했다.

이와 함께 국내 방송·영상분야를 비롯해 문화콘텐츠 관련 200여개 업체들이 참가했다.

또한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역콘텐츠산업 공동관’을 마련하고, 지역콘텐츠 개발 지원 사업들의 성과물을 전시하는 부스를 운영한다.

ACE Fair에 처음 참가하는 SK텔레콤에서는 멀티 앵글(Multi Angle), 타임 슬라이스(Time Slice) 등 유망기술과 접목된 5G 네트워크를 홍보하고, 각종 플랫폼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한다.

올해 새로 구성된 게임&VR 체험관에는 국내 최대 게임 커뮤니티 사이트를 운영하는 ‘헝그리앱’과 한국중소ICT교류협회 소속 모바일 게임 제작사 등이 참가해 신작 홍보를 한다.

또 동신대학교 실감미디어기반조성사업단, 모션테크놀로지, 메가마인드, 드래곤플라이 등도 VR/AR 콘텐츠와 신기술 체험부스를 마련했다.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에서는 지역 내 우수콘텐츠 기업과 CGI센터 입주기업인 ㈜스튜디오 피쉬하이커, 아이스크림스튜디오㈜, 애니온, 펠릭스㈜, 중앙애니메이션스튜디오, 크릭스, ㈜빅펌킨스튜디오, 로케츠스튜디오, 토즈스튜디오 등 20여개 업체가 참여해 광주기업 특별관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전시장 내에 스타 BJ 스튜디오가 신설돼 아프리카 TV의 대표 BJ 춤추는 곰돌, 대정령, 로이조가 현장에서 생방송을 진행해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서도 ACE Fair의 생생한 현장을 느낄 수 있다.

이 밖 웹툰 ‘미생’의 윤태호 작가와 한국만화가협회 소속 작가 작품을 전시하는 웹툰&만화특별전, 뽀로로와 라바 등을 만나볼 수 있는 캐릭터 퍼레이드&포토존, 코스프레 페스티벌, 키덜트&보드게임 체험관, 전국청소년 방송콘텐츠 경연대회 등 다양한 볼거리가 제공된다.

또 선착순 1만명을 대상으로 전시장 내 스탬프 투어 5곳을 완성하면 페이퍼토이를 증정하는 등 다양한 행사도 펼쳐진다.

광주 ACE Fair는 지난 10년 동안 297개국 3043개 업체가 참가했고 해외바이어 1613명이 방문했으며 관람객도 61만명이 방문했다.

이런 성과에 힘입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5년 연속 유망전시회로 선정됨은 물론 6년 연속 국제전시회로 국제전시협회(UFI)로부터는 6년 연속 국제전시회 인증을 획득했다.

이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비주얼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뉴스천지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전춘동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5층     발행일자: 2009년 7월 6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