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관광지… 우표 발행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관광지… 우표 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관광지 우표 (제공: 우정사업본부)

제주 올레길, 월정사 전나무숲길, 하동 십리벚꽃길, 영덕 블루로드 등 다양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김기덕)는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관광지’ 시리즈 우표의 두 번째 묶음으로 아름다운 길이 돋보이는 여행지 4곳을 선정해 우표 4종, 60만장을 12일 발행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곳곳에 숨어있는 아름다운 길 중에서 경치를 즐기며 걷기 좋은 길을 주제로 제주 올레길과 월정사 전나무숲길, 하동 십리벚꽃길, 영덕 블루로드를 담았다.

지난해 발행된 첫 번째 시리즈에는 양평 두물머리와 괴산 화양구곡, 영월동강, 충주호가 우표로 발행됐다.

‘제주 올레길’은 제주도의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오름, 해안 길, 산길, 들길 등을 연결해 제주도의 아름다운 경치를 즐기며 걸을 수 있다.

‘월정사 전나무숲길’은 강원도 평창 소재 월정사의 80년 이상 된 전나무 1800여 그루가 빼곡하게 숲을 이뤄 상쾌함을 주는 길로 유명하다.

‘하동 십리벚꽃길’은 50~70년 수령의 벚나무 1200여 그루가 4월이면 도로 양편에서 벚꽃을 피워 터널을 이루는 길로 화개장터에서 쌍계사로 들어가는 구간을 말한다.

‘영덕 블루로드’는 영덕의 명소와 수려한 해안 풍경을 즐기며 걸을 수 있는 해안 도보 길로 ‘환상의 바닷길’로 알려져 있다.

김기덕 우정사업본부장은 “우리나라 곳곳에 숨어있는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우표를 통해 국내·외에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