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신혼여행 간 신부의 사진, 슬프고 웃겨
혼자 신혼여행 간 신부의 사진, 슬프고 웃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혼자 신혼여행 간 신부의 사진, 슬프고 웃겨 (출처: 팝뉴스)

파키스탄의 한 부부. 결혼식을 끝낸 이 부부는 행복하고 낭만적인 신혼여행을 준비했다. 그리스로의 여행이었다. 신혼부부는 기대에 들떴다. 하지만 이 기대는 곧 실망으로 변하고 말았다. 남편의 비자가 나오지 않아, 신혼여행 자체가 취소될 위기에 처한 것이다.

상의 끝에, 남편은 신부 혼자 신혼여행을 가라고 설득했다. 기회를 그대로 버릴 수 없다는 판단이었다. 고심 끝에 신부는 ‘나 홀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말은 신혼여행이었는데, 신랑이 없는 혼자만의 신혼여행이었다.

혼자 여행을 간 신부는 사진을 촬영해 SNS 등에 올렸다. 신부의 표정은 처음부터 울상이었다. 비명을 지르는 표정도 지었다. 하지만 꼭 슬픔과 비탄만 있는 것은 아니었다. 유머가 있는 슬픔이었다. ‘신부 혼자 떠난 신혼여행 사진’은 SNS에서 큰 화제를 낳았다. (기사제공: 팝뉴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