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명에게 새 생명을’…김성민 아내 심경 “만취 상태서 일어난 사고… 내 잘못”
‘5명에게 새 생명을’…김성민 아내 심경 “만취 상태서 일어난 사고… 내 잘못”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정 속 고(故) 김성민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고(故) 김성민의 아내 이한나씨가 남편을 향한 애끓는 심경을 토로했다.

김성민의 아내 이씨는 27일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남편 김성민이) 부부싸움을 하다 화가 나서 자살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사실 만취 상태에서 일어난 사고”라며 “다툰 건 2~3분도 안 된다. 술에 너무 취해 자제력을 잃고 순간 욱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가장 원망스러운 건 나”라면서 “내가 잘못했다. 그날 남편이 집에 들어왔을 때 그냥 재웠어야 했는데”라고 눈물을 보이며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또한 이씨는 “내 나이가 더 많은데 남편은 날 딸처럼 예뻐해 줬다. 서로 사이도 정말 좋았다”며 “남편이 출소한 이후 나와 함께 출퇴근하면서 치과 직원들과도 잘 어울렸다. 환자들도 남편을 좋아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남편이 가끔 창밖을 멍하게 바라보는 모습을 보고 안쓰러웠다”며 “연예인으로서 다시 활동할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하는 남편을 보며 마음이 아팠다”고 털어놨다.

김성민은 지난 24일 자택 욕실에서 넥타이로 목을 맨 채 발견돼 심폐소생술을 받고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 26일 최종 뇌사판정을 받은 김성민은 평소 장기기증의 뜻을 밝혀 와 5명의 난치병 환자에게 장기 기증을 하고 세상을 떠났다.

김성민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14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28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은정 2016-07-02 23:43:49
가족들도 얼마나 슬플까ㅠㅠ

hdeejirerr 2016-06-28 10:11:22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진지 2016-06-27 21:41:00
순간의 잘못된 생각때문에.... 안됐네.

숭구리당당 2016-06-27 16:35:33
마약판매자들을 모조리 깡그리 콩밥 먹여야 된다. 가정파괴범들

미래 2016-06-27 16:22:15
인어아가씨때부터 팬이었습니다....정말,, 아,,,, 안타깝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리고 남은 가족들도 잘 회복되시길 기도합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