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 살균제’ 4차 민간신고센터 접수 피해자 ‘566명’
‘가습기 살균제’ 4차 민간신고센터 접수 피해자 ‘566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더불어민주당 장하나 국회의원, 환경보건시민센터, 가습기살균제피해자와가족모임 등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올해 민간신고센터를 통해 접수된 피해자 수와 사망자 수를 공개했다. 자료에 따르면 민간신고센터가 지난 1월부터 4월 25일까지 최종 집계한 피해신고는 320가족 566명(사망 41명)이었다.

사진은 장 의원과 임흥규 환경보건시민센터 팀장이 ‘2016 가습기 살균제 피해현황’ 자료를 들고 있는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