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희, 쇼트트랙 노진규 사망 애도 “너랑은 좋은 기억뿐”
박승희, 쇼트트랙 노진규 사망 애도 “너랑은 좋은 기억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승희, 쇼트트랙 노진규 사망 애도 “너랑은 좋은 기억뿐” (출처: 박승희 SN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박승희가 골육종 악화로 세상을 떠난 노진규에게 애도를 표했다.

박승희는 4일 자신의 SNS에 “너랑은 좋은 기억뿐”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정말 고맙고 미안하다 친구야. 12살에 만나 지금가지 넌 정말 좋은 친구 였어. 함께한 너무나 긴 시간들과, 네가 너무 사랑했던 스케이트 탈 때 너의 모습 전부…(좋은 기억이었어)”라고 덧붙였다.

앞서 3일 오후 노진규는 투병 중이던 골육종 악화로 사망했다. 향년 24세.

노진규는 2010~2011시즌 국제빙상연맹(ISU) 쇼트트랙세계선수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하며 이름을 떨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운 2016-04-05 21:15:06
너무 어린 나이에....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차선희 2016-04-05 15:08:45
놀랬어요 너무 젊은 나이에 죽어서 말입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