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십자-일본 나가사키현, 원폭피해자 지원 협약 체결
적십자-일본 나가사키현, 원폭피해자 지원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대한적십자사(총재 김성주, 이하 적십자)가 25일 오후 서울 중구 적십자 본사에서 일본 나가사키현과 2016년도 ‘재한 원폭피해자 지원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호권 적십자 사무총장, 이토 히로타카(伊東 博隆) 일본 나가사키현 복지보건부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원폭피해자 지원을 약속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