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는 봄] 여름 재촉하는 초록빛 바다와 주상절리대
[제주는 봄] 여름 재촉하는 초록빛 바다와 주상절리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9일 제주자치도 서귀포시 중문동 대포해안 주상절리대에서는 초록빛 바닷물이 하얀손을 올렸다내렸다 하며 여름을 재촉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제주=손성환 기자] 19일 제주자치도 서귀포시 중문동 대포해안 주상절리대에서는 초록빛 바닷물이 하얀 손을 올렸다내렸다 하며 여름을 재촉하고 있다. 육각모양의 돌기둥 사이로 파도가 부딪히며 하얗게 부서지는 모습이 장관이다. 주상절리대는 제주도의 대표적인 명승지 중 하나로 국가지정문화재 천연기념물 제443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thflthans 2016-03-19 22:32:58
믓찜믓찜~~캬,, 주상전리가 제주도가 젤 믓찐건 사실이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