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옛 상수도사업본부 부지 매각
인천도시공사, 옛 상수도사업본부 부지 매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유원상 기자] 인천도시공사는 남구 도화동 옛 상수도사업본부 부지를 인터넷 매각 사이트인 온비드를 통해 경쟁 입찰 방식으로 매각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옛 상수도사업본부 부지는 전체면적 8137㎡, 건물 7851㎡ 규모의 상업용지로 경인전철 주안역과 가깝고 2016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2호선이 근접해 초 역세권에 위치한다.

공사는 일괄 공급에 대한 관심투자자의 응찰율을 높이기 위해 대금납부를 24개월 무이자 분할납부와 선납할인을 적용해 대금납부 조건을 완화했으며, 용적율 1000% 범위에서 공동주택 등 다양한 건축이 가능한 상업용지로써 수요자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매각부지 대상 인근주변은 역세권의 이점과 도화구역 개발과 맞물려 수요 증가로 오피스텔 및 소규모 아파트 개발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실정으로 이번 매각부지에 대한 건설사의 문의 및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전망된다.

공사는 14일 매각 공고와 함께 입찰을 개시해 오는 22일까지 접수를 진행할 계획이다.

전상주 인천도시공사 투자유치본부장은 “인근지역에서 공동주택 및 오피스텔 건축이 활발해 옛 상수도사업본부 부지는 주택건설 투자처로 인기를 끌 것”이라고 말했다.

기타 공급관련 자세한 사항은 인천도시공사 자산운영팀(032-260-5213)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