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뿌리차와 건강] 피를 맑게 하는 연근차, 꽃을 품은 연근차
[뿌리차와 건강] 피를 맑게 하는 연근차, 꽃을 품은 연근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은 뿌리, 씨, 잎, 줄기, 꽃술, 꽃봉오리 등 전체를 약용한다. 연꽃의 성숙한 종자를 건조한 것을 연자육이라 하는데 늦가을에서 초겨울에 연실이 성숙한 것을 채취하여 햇볕에 말린다.

비장의 기능을 튼튼히 하고 신장에 기를 더하여 정기를 견고히 하며 정신을 안정시키는 효능이 있다. 연잎차는 체내 삼투압조절과 항체의 해독작용을 높여주고 위장을 보호한다.

또한, 연잎 가루는 따뜻한 물이나 벌꿀 등에 넣어 마시거나 칼국수, 수제비, 빵 등을 만들 때 사용한다. 고기를 구울 때 뿌려주면 콜레스트롤을 분해해준다. 특히 김치를 담글 때 넣으면 김치의 아삭아삭함을 그대로 보존할 수 있게 한다.

연근은 무기질, 리놀레산, 식이섬유가 풍부하며, 지혈작용을 하는 탄닌과 뮤신이 다량으로 함유되어 있다. 또한, 비타민C와 폴리페놀이 항산화작용과 항암작용를 돕는다.

열을 내려주고 마음을 안정시키는 진정작용이 있으며 독소를 빼주는 역할이 있어 흡연을 하는 사람의 니코틴 제거에 도움이 된다. 차를 우리고 남은 연근 조각은 버리지 말고 밥을 할 때 활용하면 연근 향이 밥에 배어 맛이 좋고 연근의 섬유질도 섭취할 수 있다.

요즘은 청정지역에서 무농약 우렁이 농법으로 연을 재배하여 소비자가 믿고 먹을 수 있는 상품을 생산하는 곳이 많다. 연근차는 구수하고 부담이 없어 물처럼 즐길 수 있으며 성질은 따뜻하고 피를 맑게 하는데 도움이 된다.
 

▲ 연근차

[연근차 만드는 법]

➀ 연근은 슬라이스해서 식초 물에 담갔다가 헹궈 5분간 찐다.
② 찬물에 미끈거리는 것을 씻어내고 물기를 제거한다.
③ 연근을 건조기에 넣고 한 시간 건조한다.
➃ 저온에서 덖음과 식힘을 반복한다.
➄ 온도를 올려가며 덖음과 식힘을 반복하며 갈색이 나도록 덖음을 한다.
➅ 가향처리 후 보관한다.
*연근의 색을 내는 방법은 다양한 꽃차의 꽃물을 우려서 물들인다.

[연근차 맛있게 마시는 법]
물을 100℃로 끓인 후 연근차를 1인 1g 정도 넣고 2~3분 우려 마신다. 또는 물 2L에 5g정도 넣고 끓여 마신다.

글·사진=티인스트럭터_플라워티마스터_시화담꽃차교육원 정설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좋은이웃 2015-11-24 21:43:03
너무 맛있습니다~ 저도 종종 연근차 마시는데, 강츄입니다!! 색깔을 내니 더 이쁘고 먹음직 스럽내요, 손님 상에 딱 그만이겠어요

이주연 2015-11-22 18:37:31
어머나 연근이 실인줄 알았네요
색상이 아주 예뻐요

풀잎 사랑 2015-11-19 16:48:27
마음이 불안한 사람들 특히 연근 먹으면 좋겠네 피를 맑게 해준다면 남녀노소 누구나 먹어도 좋을 성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