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아이티에 구원의 손길
복지부, 아이티에 구원의 손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재희 보건복지가족부 장관은 지진 피해가 발생한 아이티의 부상자 치료를 위해 15일 오전 6시 긴급의료지원팀을 현지에 파견했다.

파견된 지원팀은 응급의사 2명, 외과의사 1명, 간호사 3명 등 총 7명이다.

파견기간은 15~24일까지이며, 중앙 119구조대와 적십자사, 코이카, KBS 등 총 41명의 긴급구조대도 파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