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 꿈의 조합 ‘백종원-아이유-김수현’
올 추석 꿈의 조합 ‘백종원-아이유-김수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왼쪽부터 백종원, 아이유, 김수현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올 추석에 꼭 같이 있었으면 하는 연예인으로 백종원, 아이유, 김수현이 뽑혔다.

NBT(대표 박수근) 모바일 잠금화면 앱 캐시슬라이드가 20~40대 사용자 105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올 추석에 ‘우리 집에 소환해 함께 음식을 하고 싶은 쉐프’로 백종원(36%)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어 이연복 쉐프(15.8%), 최현석 쉐프(14.3%), 샘킴(7.9%), 정창욱(6.8%), 이원일(5.6%) 김풍(5.4%), 레이먼킴(3.5%), 오세득(2.6%), 기타(1.5%) 순으로 나타났다.

추석 때 ‘우리 아빠에게 며느릿감으로 소개시켜주고 싶은 연예인(주관식)’으로는 아이유가(9.3%)로 1위에 뽑혔다. 이어 김태희(8.4%), 설현(6.1%), 박보영(4.3%), 한효주(4.3%), 수지(4.1%), 하니(3%), 박신혜(2.6%), 한지민(2.5%), 전지현(2.3%) 순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20대는 아이유(15.5%), 30대는 설현(6.2%), 40대는 김태희(15.1%)를 각각 1위로 꼽아 연령 간 이상형에 대한 차이를 보였다.

우리 엄마에게 ‘사윗감으로 소개시켜주고 싶은 연예인(주관식)’으로는 김수현(6.4%)이 1위를 차지했으며, 뒤이어 주원(4.9%), 소지섭(4.2%), 유재석(2.9%), 하정우(2.9%), 이승기(2.7%), 송중기(2.7%), 공유(2.2%), 이준기(1.8%) 순이었다. 연령별로는 20대는 김수현(7.4%), 30대는 김수현과 주원(각 6.9%), 40대는 소지섭(7.8%)을 남자친구 삼고 싶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추석에 가장 기대되는 것으로는 ‘대체휴가로 길어진 연휴(43.2%)’가 1위를 차지했으며, 이어 ‘오랜만에 모이는 가족들과의 시간(24.4%)’ ‘추석특집 프로그램과 특선영화(11.8%)’ ‘맛있는 송편과 추석음식(9.7%)’ ‘기타(6.8%)’ ‘고향 친구들과의 만남(4%)’ 순이었다.

반면 올 추석 가장 걱정되는 것으로는 추석선물과 용돈 등으로 인한 ‘금전적 문제(33.7%)’가 1위로 조사됐다. 뒤이어 결혼, 취업, 진학에 관한 ‘친척들 잔소리(25.6%)’ ‘맛있는 추석음식으로 인한 다이어트 실패(13.4%)’ ‘추석 상차림과 차례준비(12.1%)’ ‘'꽉 막힌 귀향길(11.2%)’ ‘기타(4%)’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풀잎 사랑 2015-09-23 23:58:17
인기쟁이들

요지부동 2015-09-23 18:20:12
백종원이 물 만났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