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키친+극세사 각선미, 걸리쉬한 박보영
[화보] 키친+극세사 각선미, 걸리쉬한 박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키친+극세사 각선미, 걸리쉬한 박보영. (사진제공: 쎄씨/오즈세컨)
[천지일보=이현정 기자]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을 통해 사랑스러운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박보영의 걸리쉬한 화보가 눈길을 끈다.

박보영은 패션 매거진 ‘쎄씨’ 10월호를 통해 공개한 가을 화보를 팬들에게 선사했다.

공개된 화보 속 박보영은 트레이드마크인 작은 얼굴과 인형 같은 이목구비를 자랑하며 청순함과 사랑스러운 매력을 동시에 발산했다.

박보영은 디자이너 감성 브랜드 오즈세컨(O’2nd)과 함께 밝은 느낌의 걸리시 룩부터 우아하고 클래식한 멋이 돋보이는 가을 여자의 느낌까지 다양하게 표현했으며 오즈세컨(O’2nd) 특유의 여성미를 강조하는 원피스, 니트와 코트 등 가을, 겨울 시즌 감성을 담은 트렌디한 아이템들을 레이어링해 그 동안 작품에서 보여주지 않았던 패셔너블한 면모까지 보여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