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 힐링푸드] 마늘, 혈액순환 촉진해 신체 면역기능 강화
[제철 힐링푸드] 마늘, 혈액순환 촉진해 신체 면역기능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향자 (사)세계음식문화연구원 이사장
허준의 ‘동의보감’에서는 마늘을 “성질이 따뜻하고 맛이 매우며 독이 있다. 종기를 제거하고 풍습과 나쁜 기운을 없앤다. 냉과 풍증을 제거하고 비장을 튼튼하게 하며 위를 따뜻하게 한다. 토하고 설사하면서 근육이 뒤틀리는 것을 치료한다. 전염병을 예방하고 해충을 죽인다”고 설명하고 있다.

마늘은 몸을 따뜻하게 해 손발이 냉한 사람들에게 좋다. 마늘을 조리하는 과정에서 알리신을 만들어내는데, 이는 맵고 톡 쏘는 맛을 내게 된다.

알리신은 살균·항균 작용을 해 식중독균을 죽이고 위궤양을 유발하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까지 죽이는 효과가 있다. 또한 소화를 돕고 면역력도 높이며,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춘다.

알리신이 비타민 B1과 결합하면 알리티아민으로 변해 피로 회복, 정력 증강에 도움을 준다. ‘타임(Time)’ 지에서는 알리신이 페니실린보다 더 강한 항생제라고 소개했다.

마늘은 간암과 대장암을 억제한다고 알려졌다.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강력한 항산화 작용도 한다. 아울러 마늘은 토양에 있는 셀레늄을 흡수, 저장하며 셀레늄 역시 암을 예방하는 것으로 알려진 무기질이다.

마늘에 들어 있는 생리활성 물질인 스코르디닌 성분은 내장을 따뜻하게 하고 혈액순환과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한다. 마늘 속의 단백질은 호르몬 분비를 활발히 해 정력 증강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마늘 속에 들어 있는 알리신은 비타민 B1과 결합해 알리디아민이라는 성분으로 바뀌면서 비타민 B1의 흡수를 돕고 이용률도 높인다. 따라서 피로 회복에도 도움을 준다.

 
마늘 꼬치구이
[재료] 마늘 10개, 은행 10개, 꼬치, 올리브 오일

[만드는 법]
① 마늘은 씻어 한 알씩 떼어 프라이팬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익혀 소금으로 간해준다.
② 은행은 팬에 익혀서 껍질을 벗겨 소금으로 간해준다.
③ 꼬치에 은행 마늘 순으로 꽂아준다.

마늘 편 장어조림
[재료] 장어 1마리, 마늘 10쪽, 실파 3재, 통깨 1작은술, 생강 1/2톨(조림장), 고춧가루, 간장, 물엿, 고추장, 청주 1큰술씩, 참기름 1작은술, 후춧가루 약간, 다시마 우린 물 5큰술

 
[만드는 법]
① 마늘은 껍질을 벗겨 얇게 슬라이스 하고, 생강도 곱게 채를 썬다. 실파는 송송 썰어준다.
② 장어는 배를 가르고 손질해서 6㎝ 길이로 자른 후에 껍질 부분에 칼집을 넣어 준다.
③ 조림장을 분량의 재료대로 섞어 혼합한 뒤 조림장의 1/2분량만 장어에 발라 밑간한다.
④ 팬에 기름을 약간 두르고 ③을 올려 굽다가 장어의 살이 약간 익어 살짝 오그라들면 마늘과 생강채를 넣어 나머지 조림장을 부어서 약한 불에서 조린다.
⑤ 윤기가 나게 장어가 구워지면 마늘과 생강채와 조림장, 남은 국물을 장어에 부어가면서 맛과 향이 배게 바짝 조려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풀잎 사랑 2015-09-01 23:26:57
나는 마늘 성애잨 ㅋㅋㅋㅋ 특히 파스타나 볶음요리 찌개엔 다진마늘이 들어가야 맛있다!! 글공 고기먹을때도 마늘은 필수 벗 냄새는....

이정미 2015-08-24 13:15:50
마늘 좋은 것은 알았지만 구체적으로 요리법까지 정말 유익한 정보입니다. 감솨~

이경자 2015-08-24 12:40:10
마늘의 영양을 최대한 파괴하지 않고 먹을 수 있는 요리법이 장아찌랍니다.
매운맛도 적어지고 완죤 밥도둑이죠^^

민욱 2015-08-23 23:37:51
마늘이 관절염도 치료한다고 하는데 저렇게 구워서 많이 먹어야할까봐요. 벌써부터 무릎이 시큰 시큰 해요

김성희 2015-08-21 11:28:49
와우~~
마늘이 헬리코박터균까지 죽이는구나
역시 마늘을 많이 먹어야해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