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마트, ‘카셰어링’ 서비스 시행
하이마트, ‘카셰어링’ 서비스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솜 기자] 롯데하이마트(대표 이동우)가 롯데렌탈의 카셰어링(자동차 공유 서비스) 업체인 그린카와 업무 협약을 맺고 오는 15일부터 ‘카셰어링’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7일 전했다.

서울·수도권의 하이마트 매장 20여 곳을 선정, 주차장에 그린존(무인 차량대여소)을 마련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롯데하이마트는 이번 서비스를 시작으로 점차 서비스 매장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카셰어링’은 공영 주차장 등 지정된 장소에 배치된 차량을 회원이 홈페이지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예약하고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