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올반’ 10호점 오픈… “출점 속도 낸다”
신세계푸드 ‘올반’ 10호점 오픈… “출점 속도 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지연 기자] 신세계푸드가 한식뷔페 브랜드 ‘올반’의 출점에 속도를 낸다고 밝혔다.

30일 신세계푸드(대표이사 김성환)는 오는 7월 1일 대전 중구 문화동 세이백화점 본점에 한식 브랜드 올반 10호점과 컨세션 브랜드 푸드홀(FOOD HALL)을 오픈한다.

올반은 ‘올바르게 만들어 반듯하게 차리다’는 의미로 신세계푸드가 국내 한식시장 조사, 지역 및 종가집 한식메뉴 연구, 박종숙 요리연구가와의 컨설팅 진행을 통해 개발한 한식사업 모델이다.

지난해 10월 여의도 알리안츠타워빌딩에 1호점을 오픈했고 센트럴시티점, 김포한강점, 세종점, 죽전점, 영등포점, 서수원점, 구성점, 킨텍스점 등이 이어 문을 열었다.

대전 서부지역의 대표적 백화점 세이본점에 입점한 올반 10호점은 전용면적 683㎡(207평)에 좌석수 210석 규모다.

신세계푸드는 “올반이 메뉴, 맛, 서비스 등에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췄다는 자신감으로 이마트를 포함한 다양한 복합상권 진출 검토를 통해 하반기에는 5~6개 정도 추가 출점을 예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이본점에 함께 입점한 푸드홀(FOOD HALL)은 대형마트, 공항, 아웃렛, 리조트, 대형병원, 고속도로 휴게소, 터미널, 역사 등 복합상업시설의 식음료부문을 위탁운영하는 신세계푸드의 컨세션(Concession) 사업 브랜드로 현재 22개 매장이 운영 중이다.

오픈 기념으로 올반은 7월 1~6일 평일 디너 및 주말 방문 고객(매일 선착순 50팀)에게 직접 도정한 철원오대쌀(300g)을 증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