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어린이 ‘행복감 최저’… 네팔·에티오피아보다 덜 행복
韓 어린이 ‘행복감 최저’… 네팔·에티오피아보다 덜 행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韓 어린이 ‘행복감 최저’… 네팔·에티오피아보다 덜 행복 ⓒ천지일보(뉴스천지)DB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한국 아동들의 ‘행복감’이 한국보다 경제발전이 뒤처진 나라보다 더 낮다는 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18일 국제구호단체 세이브더칠드런과 서울대 사회복지연구소는 ‘아동의 행복감 국제 비교연구’ 결과 한국 아동의 ‘주관적 행복감’이 조사 대상인 12개국 아동 가운데 가장 낮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한국을 비롯해 루마니아·콜롬비아·노르웨이·이스라엘 등 12개국 아동 4만 2567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한국 아동의 연령별 평균은 10점 만점에 각각 8.2점(8세), 8.7점(10세), 7.4점(12세)으로 전체 최하위를 기록했다. 연령별 전체 평균은 각각 8.9점, 8.7점, 7.4점이었다.

국가별로는 루마니아(9.6점, 9.3점, 9.1점) 아동의 행복감이 가장 높았다. 콜롬비아(9.6점, 9.2점, 8.8점), 노르웨이(8.8점, 8.9점, 8.7점) 등이 다음 순이었다.

한국 아동들의 행복감은 경제 발전 수준이 낮은 네팔(8.4점, 8.6점, 8.5점), 에티오피아(8.2점, 8.6점, 8.3점)보다도 낮았다.

특히 한국 아동들은 자신의 외모, 신체, 학업성적에 대한 만족감에서 각각 7.2점, 7.4점, 7.1점을 기록했다. 15개국 중 최하위 수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경은 2015-05-19 21:41:33
제대로 된 칭찬을 못 듣고 살다보니 그런거 아닐까요? 외모도 우리나라 애들 진짜 예쁜데. 성적도 엄청 잘하는 나라임에도 불구하고 맨날 더 많은 것을 바라는 어른들때문에 만족하지 못하는거죠. 어른들이 반성해야합니다.

스잔 2015-05-19 00:30:45
우리 아이들의 겉 모습과 다르게 어른들의 욕심때문에 자신의 만족을 못 찾고 있지 않는지~

smarteco 2015-05-18 23:30:23
어린이마저 행복지수가 최저이면 우리나라는 과연 어떤 나라인거야?
겉으로는 선진국이지만 내면에는 후진국?
맞지?

이미자 2015-05-18 22:56:39
외모, 신체, 학업성적 이게 아이들의 행복감을 낮게 하는거구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