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교회서 ‘마귀 쫓는다’며 두 살 아기 굶겨 죽여
美교회서 ‘마귀 쫓는다’며 두 살 아기 굶겨 죽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망 직후 부활 예식도 치러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마귀를 쫓는다’며 두 살 아기를 굶겨 죽인 사건이 미국에서 발생했다.

AP에 따르면 미국 댈러스 교외 한 가정집에서 교회를 운영하는 아라셀리 메사(49)는 두살배기 남자 아기의 몸속에 마귀가 들었다며 아이를 굶겨 죽인 혐의로 14일(현지시각)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은 이 일에 가담한 다른 사람들은 아기가 숨을 거두자 되살린다며 부활 예식까지 치렀다고 전했다. 죽은 아기의 부모는 사망 신고도 하지 않고 아기 시신을 멕시코로 가져다 매장한 것으로 밝혀졌다.

범행에 가담한 신도들은 아기 몸속에 마귀가 깃들였다고 믿고 이를 쫓아내기 위해서는 금식을 시키는 방법밖에 없다고 주장하고, 이에 따라 25일간 먹을 것을 전혀 주지 않고 물만 조금씩 먹여 결국 지난달 21일께 사망에 이르게 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성수 2015-04-18 00:00:29
잘못된 신앙이 참 위험하다는 것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것 같군요. 신앙을 해도 바로 알고 바로 하는 것이 참으로 중요한 것이 맞네요.

박명훈 2015-04-17 02:11:53
아기에게 무슨 마귀가 들어가. 내 보니 아기만 정상이고 다 마귀구만

정수리 2015-04-16 23:53:48
이건 살인죄지 아기를 밥을 안 주고 굶겨 죽이다니. 신앙도 잘 해야돼 이런 미친짓 하지 말고.

이미옥 2015-04-16 21:27:23
정말 있을수 없는 일 , 오늘날은 예언 은사 의 때가 아닌 말씀을 바로 알아 깨닫는 대인데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