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중구] 옥외광고업무 우수 지자체
[서울-중구] 옥외광고업무 우수 지자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서울시 중구가 도시미관과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행정자치부에서 주관한 ‘2014 옥외광고업무 우수지자체에서 시··구 부문 우수지자체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20141년간 옥외광고 업무개선 추진의지 및 역량, 간판문화 선진화 추진, 불법광고물 정비실적 등 3개 분야 12개 평가항목을 기준으로 서면과 현장평가로 실시됐다.

구는 주요관광지와 쇼핑지역이 밀집돼 있는 서울의 중심구로서 내·외 관광객에게 대표이미지를 보여주기 위해 지속적인 간판개선사업과 광고물 정비사업을 추진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구는 지난해 돌출·창문·지주 등 불법고정광고물을 162건 정비하고 현수막·입간판·에어라이트 등 유동광고물은 7924건을 정비했다. 불법광고물 정비와 함께 관광특구 지역을 중심으로 간판개선사업도 완료됐다.

지난해 명동지역 335, 동대문관광특구 평화시장 56, 다동·무교동일대 153개 등 총 544점포를 대상으로 한 간판이 새롭게 변신했다. 간판개선사업은 추진과정에서 간판개선주민위원회를 구성, ·관이 협력체제를 구축해 절차상의 동의와 협의를 도출한 것도 주목받았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